기사최종편집일 2019-11-19 09:0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라디오시대' 김소유 "전국노래자랑 1등 후 판소리→트로트 가수 전향"

기사입력 2019.10.22 17:20 / 기사수정 2019.10.22 17:22


[엑스포츠뉴스 이소진 인턴기자] 김소유가 트로트 가수를 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22일 방송된 MBC 표준FM '정선희, 문천식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에는 '미스트롯' 출신 트로트가수 정미애, 김소유가 게스트로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목소리가 남다르다는 정선희의 말에 김소유는 "고등학교 때부터 국악 판소리를 전공했다"고 밝혔다. 이에 정선희는 "어쩐지"라며 감탄했다. 김소유는 "대학 졸업을 하고 트로트로 전향을 하게 됐다. 전국노래자랑에서 1등을 하면서, 판소리에서 트로트로 전향하고 이 후로 소속사 없이 혼자 활동을 이어갔다"고 밝혔다.

정선희는 "소유씨가 '미스트롯'에서 초반에는 조용했는데, 중간쯤에 부른 듀엣으로 시선을 확 사로잡았다"고 회상했다. 김소유는 "송가인이랑 '진정인가요'를 불렀다"고 이야기했고, 정선희는 "노래를 듣는데 눈물이 나더라. 거의 세 사람 분의 인생을 산 것 같은 노래였다"고 전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보이는 라디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