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26 08: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e스포츠

레전드 오브 룬테라 월드 챔피언십, 17일 개최…초대 세계 챔피언은?

기사입력 2021.09.15 13:15



(엑스포츠뉴스 최지영기자) 레전드 오브 룬테라의 초대 세계 챔피언은 누가될까?

15일 '레전드 오브 룬테라'의 개발 및 유통사인 라이엇 게임즈(한국 대표 조혁진)는 레전드 오브 룬테라 월드 챔피언십이 9월 17일부터 19일까지 상금 20만 달러(한화 약 2억 3400만 원)를 걸고 진행된다고 밝혔다.

2021년 한 해 동안 아시아, 동남아시아, 유럽, 아메리카의 레전드 오브 룬테라 플레이어들에게 랭크 게임과 시즌 토너먼트를 통해 월드 챔피언십 출전 자격을 획득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다.

해당 지역 상위 256명의 참가자는 9월 4일과 5일 진행된 월드 챔피언십 예선에서 맞붙었고 북미 6명, 유럽 5명, 아시아 및 동남아시아 5명 등 16명의 선수들이 본선 무대인 월드 챔피언십에 출전할 자격을 얻었다. 각 지역을 대표하는 최후의 16인은 4명이 한 조를 이뤄 4개조로 편성된다.

17일에는 A조와 B조가 라운드 로빈 방식의 조별 풀리그를 치르며, 18일에는 C조와 D조가 경합을 펼친다. 조별 경기가 끝난 뒤 상위 8명의 선수들이 19일 토너먼트 방식으로 대결을 펼쳐 최종 우승자를 가린다.

우승을 차지한 선수에게는 4만 달러(한화 약 4,680만 원)이 주어지며 순위에 따라 상금이 차등 지급된다.

라이엇 게임즈는 레전드 오브 룬테라 월드 챔피언십을 기념하기 위해 월드 챔피언십과 함께 하는 시청자 및 플레이어들에게 다양한 보상을 준비했다. 플레이어들은 2.14.0 패치부터 상점에서 무료 카드 뒷면 및 아이콘 세트를 얻을 수 있다. 9월 17일과 18일 4강 경기 방송을 관람하는 시청자들은 월드 챔피언십 한정 카드 뒷면과 플레이어 아이콘을 획득할 수 있다. 결승전이 열리는 9월 19일 스트리밍 방송을 함께하는 시청자들에게는 신규 주먹 인사 감정표현을 제공한다.

레전드 오브 룬테라 월드 챔피언십은 팬과 참가자가 모여 게임 내에서 펼칠 수 있는 창의적이고 압도적인 플레이를 감상하고 세계 최고의 레전드 오브 룬테라 플레이어가 결정되는 순간을 지켜볼 수 있는 특별한 이벤트다.

사진= 라이엇 게임즈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