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10-18 08:0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스포츠일반 종합

남자 럭비 7인제 국가대표 선발전, 15일 평창에서 개최

기사입력 2021.10.07 19:41


(엑스포츠뉴스 윤승재 기자) 남자 럭비 7인제 국가대표 1차 선발전이 오는 15일 열린다. 

대한럭비협회는 "2021년 아시아 럭비 세븐스 시리즈 출전을 위한 남자 럭비 7인제 국가대표 1차 선발전을 오는 15일 강원도 평창군에서 개최한다"라고 전했다. 
 
2020 도쿄올림픽 남자 럭비 7인제 국가대표 주장 박완용 선수(한국전력공사)를 포함한 34명의 선수들이 5일부터 14일까지 강화훈련을 진행하고, 15일 1차 선발전에서 21명의 국가대표 후보선수를 선발할 예정이다.

선발전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방역지침으로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백신 접종 여부와 상관없이 대회장 방문 3일 전 경기장에 입장하는 선수들과 관계자 전원 코로나19 검사(PCR 검사)를 받은 후 음성판정 결과를 제출하는 등 철저한 방역 환경에서 진행할 예정이다.

대한럭비협회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개최가 어려운 상황에서도 선발전을 위해 물심양면으로 협조해 주신 평창군 관계자에 감사하며, 선수들이 최상의 컨디션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협회 또한 모든 과정에서 전폭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선발되는 남자 럭비 7인제 국가대표 선수들이 참가하게 될 아시아 럭비 세븐스 시리즈는 2021년 11월 19일부터 20일까지 두바이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2022년 남아공 럭비 7인제 월드컵 출전권이 달려있는 아시아 7인제 럭비 대회이다. 

사진=대한럭비협회 제공


윤승재 기자 yogiyoon@xportsnews.com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