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7-30 09:1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SK 워니와 재계약…미네라스와는 결별

기사입력 2021.06.15 15:37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서울 SK가 외국인 선수 자밀 워니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SK는 15일 "전희철 감독과 수차례 외국인 선수 선발과 관련한 회의를 갖고 워니가 갖고 있는 능력을 다시 보여줄 수 있을 가능성과 팀 구성원과의 조화 등을 고려해 한번 더 동행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2019-2020시즌 외국인 선수 MVP를 수상한 워니는 지난 시즌 개인적인 사정과 컨디션 난조로 기복을 보였으나 2020-2021시즌 마지막 5, 6라운드에서 본연의 모습을 보여주면서 차기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워니는 2019-2020시즌 43경기에서 평균 20.4점 10.4 리바운드 3.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정규리그 1위를 이끌었고 지난 시즌에는 54경기에 출전해 평균 17.7점 8.6리바운드 2.0어시스트를 기록한 바 있다.

SK는 또 "닉 미네라스와는 재계약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덧붙였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