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6-17 16:2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3-0' 완승에도 불만 품은 지루...음바페 "기자회견이라도 열까?"

기사입력 2021.06.10 17:48 / 기사수정 2021.06.10 17:52


[엑스포츠뉴스 정승우 인턴기자] 지루의 불평에 음바페가 분노했다.

프랑스 대표팀은 9일(이하 한국시간) 프랑스 생드니의 스타드 드 프랑스에서 불가리아 대표팀과 친선 경기를 치렀다. 앙투안 그리즈만의 선제골과 올리비에 지루의 멀티 골로 3-0 완승을 거뒀다.

완승에도 불구하고 프랑스 대표팀에서는 잡음이 들려왔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10일 "불가리아와의 친선 경기 후 킬리안 음바페는 지루의 말에 분노했다"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루는 멀티 골을 기록했음에도 팀 동료들이 자신에게 패스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지루는 자신에게 더 많은 패스를 해줄 수 있음에도 그러지 않았다고 불만을 표했다. 더 나아가 인터뷰에서도 "때로는 나에게 공이 도착하지 않는다. 어쩌면 우리는 서로를 더 잘 찾을 수 있었을지도 모른다"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진다.

프랑스 레퀴프도 10일 음바페의 분노를 보도했다. 해당 언론은 "음바페는 잔뜩 성이 난 채 지루의 불만을 발표하기 위해 기자회견을 열 뻔했다"라고 알렸다.

이에 데일리 메일은 "음바페와 지루는 유로 2020 일정을 코앞에 두고 있기 때문에 심각해 보이는 이 불화를 빠르게 극복해야 한다"라고 주장했다.

한편, 프랑스 대표팀은 16일 오전 4시 독일 대표팀을 상대로 독일 뮌헨에 위치한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유로 2020 F조 첫 경기를 치른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