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6-17 16:3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V-리그

페퍼저축은행, 광주광역시와 연고지 협약 체결

기사입력 2021.05.13 15:51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페퍼저축은행 여자프로배구단이 광주광역시와 연고지 협약 체결식을 진행하고, 광주광역시를 연고지로 최종 확정했다. 

광주광역시청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페퍼저축은행 장매튜 대표와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참석, 협약서에 서명하면서 페퍼저축은행은 광주광역시를 페퍼저축은행 배구단의 연고지로 최종 확정했다. 또한, 본 행사에서 페퍼저축은행은 광주 유소년 배구팀을 지원하기 위해 1억원의 지원금을 광주광역시에 전달하기로 약속했다. 

지난 4월 1일 광주시가 한국배구연맹에 연고지 유치의향서를 제출함에 따라 페퍼저축은행은 광주시와 연고지 선정을 위한 관계자 실무 협의 및 홈구장 현장실사를 한 달여간 실시했다. 

페퍼저축은행 여자프로배구단은 광주 염주체육관을 홈구장으로 두고, 오는 10월 개막하는 2021∼2022시즌 V-리그에 참여할 예정이다. 광주 서구 풍암동에 위치한 광주염주체육관은 약 9,000명이 수용가능한 실내체육관으로, 지난 2019년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성료한 바 있다. 

페퍼저축은행은 3월 22일 한국배구연맹(KOVO)에 여자프로배구단 창단 의향서를 제출하고, 4월 20일 한국배구연맹의 승인을 받아 프로배구리그 10년 만에 여자프로배구 7번째 구단을 창단했다. 4월 22일 김형실 전 여자배구 국가대표 감독의 감독 선임을 시작으로 이성희 코치, 이경수 코치, 이영수 코치를 발탁하며 현재 선수 구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페퍼저축은행 장매튜 대표는 "광주 배구팬의 뜨거운 열망과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조인철 광주광역시 문화경제부시장, 이병훈 국회의원, 민형배 국회의원 등의 적극적인 열정에 감명받아 광주시를 연고지로 적극적으로 검토하게 됐고, 광주시를 연고지로 최종 확정했음을 발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광주시의 우수한 지역 배구 저변을 기반으로 유소년 배구팀을 적극 지원하고, 향후 배구 연고지인 광주시에서의 사업도 확장하며 고용 창출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프로스포츠는 경기력과 함께 ‘연고지’와 ‘팬심’이 핵심이라고 할 만큼 중요하다"며 "페퍼저축은행 배구단이 호남의 중심인 광주로 온 것은 탁월한 선택이며, 이제 광주시와 함께 날아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