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6-13 00: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박용택 "은퇴 이유? 공황장애…손발 너무 떨렸다" (노는브로)[포인트:톡]

기사입력 2021.05.12 08:30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노는브로’의 맏형 박용택이 선수 시절 갑자기 찾아온 공황장애로 어려움을 겪었던 당시의 기억을 되새긴다.

12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하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bro)’에서는 여섯 브로가 푸짐한 저녁 식사를 마친 뒤 마음속 깊이 담아뒀던 진솔한 이야기를 꺼내며 진천 여행의 첫날밤을 마무리 한다.

앞서 첫 점심 식사 당시 은퇴와 관련한 이야기를 꺼냈던 브로들은 저녁 식사를 하며 다시 한 번 깊은 이야기를 나눈다. 현역 선수들도 자신에게 언젠가 찾아올 시간이기에 귀를 더욱 기울인다.

특히 박용택은 은퇴하게 된 결정적인 이유로 공황장애를 꼽아 모두를 놀라게 한다. 당시 그는 손발이 너무 떨려서 야구장 안에 못 들어갈 정도였다고 고백, 자세한 내막에 대한 궁금증을 최대치로 끌어올렸다.

더불어 26세라는 나이에 빠른 은퇴를 한 조준호의 런던올림픽 비하인드 스토리도 밝혀진다. 그는 런던올림픽 당시 팔꿈치 인대가 끊어지는 부상에도 투혼을 발휘해 동메달을 목에 걸었었다. 부상에도 불구하고 이를 꽉 물고 메달을 딸 수밖에 없었던 이유와 그날의 심정을 전한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이 자리에서는 은퇴한 선수뿐만 아니라 현역 선수들도 언젠가 자신에게 찾아올 일들에 대한 고민과 걱정들을 털어놓으며 공감대를 형성한다. 

육아, 부상, 후회, 허탈함 등 브로들의 가슴 한켠에 깊숙이 자리하고 있었던 고민들은 12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하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 2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