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4 08: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백종원·정인선·김성주, 황당 배달 후기에 '충격' (골목식당)

기사입력 2020.11.25 23:16 / 기사수정 2020.11.25 23:18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골목식당' 김성주, 정인선, 백종원이 배달 후기 모음을 보고 당황했다.

25일 방송된 SBS '골목식당'에서는 사가정시장 골목을 점검하는 백종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성주는 배달 후기 모음을 공개했다. 한 리뷰엔 짜장과 짬뽕을 시키려다 짜장 2개를 잘못 주문했는데, 가게에서 센스가 없다고 적혀 있었다. 백종원은 "설마 그렇게 왔다고 화를 내는 거냐"라고 황당해했다.

이어 김성주는 "치킨 1마리를 시켰는데, 요청사항에 7명이 먹을 거니까 치킨을 많이 달라고 적었다"라며 웃었고, 백종원은 "어떻게 치킨 1마리 시켰는데 많이 주지?"라고 의아해했다. 

또한 핫크리스피 치킨의 뜻이 매운 게 아니라 뜨거운 건 줄 알았단 리뷰도 있었다. 백종원은 "핫크리스피 시켜서 가져다줬는데 (가게 입장에선) 무슨 잘못이 있냐"라고 했다. 요청사항에 개인적인 심부름을 적은 리뷰도 있었다. 정인선은 "이런 게 진짜 있냐"라고 놀랐고, 백종원은 "듣다 보면 눈물 난다"라며 "그래도 다행인 건 매너 좋은 손님도 많다. 그리고 사장님들도 희한한 응대가 있다"라고 말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