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0-27 10:4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꼬꼬무' 장트리오 "北 124부대, 나무꾼 형제 사살 두고 내분"

기사입력 2020.09.24 23:20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꼬꼬무' 장트리오가 북한 124부대가 나무꾼 형제들과 마주치고 북한에 무전을 보냈다고 밝혔다.

24일 방송된 SBS '꼬리에 꼬리를 무는 그날 이야기' 2회에서는 장도연, 장성규, 장항준이 청와대 습격사건에 대해 밝혔다.

이날 장트리오는 청와대로 습격한 북한 최정예 특수 부대인 124부대에 대해 밝혔다. 124부대는 파주 법원리 초리골에 있는 삼봉산에서 나무꾼 우 씨 4형제와 마주쳤다. 하지만 대원들은 나무꾼 형제에게 오징어, 참깨엿을 건넸다고. 장항준은 "북한에선 남조선의 가난하고 배고픈 인민들을 구해줘야 한다고 배운 거다"라고 밝혔다.

하지만 민간인 사살을 두고 내분이 일어나고, 결국 대원들은 북한 당국에 무전을 친다. 장성규는 "예상치 못한 문제가 발생한다. 무전담당대원이 암호해독을 못하는 거다"라고 밝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