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06 19: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전참시' 둘째이모 김다비, 조카 김신영 매출 10배 "이모가 더 잘 나가" [포인트:톡]

기사입력 2020.07.10 11:22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둘째이모 김다비가 조카 김신영의 매출을 넘어섰다.

11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서로 라이벌 관계를 드러낸 김신영과 둘째이모 김다비의 모습이 그려진다. 김다비 이모가 조카 김신영 매출의 10배를 기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신영은 자신의 부캐릭터 김다비 이모에 대해 매니저와 허심탄회한 대화를 나눴다. 매니저가 "다비 이모 매출이 신영이 누나 매출의 10배 정도 된다"고 밝히자 김신영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실제로 이날 김신영은 김다비 이모의 CF 촬영장으로 향하던 길이었다.

김신영은 방탄소년단(BTS) 뷔가 다비 이모의 '주라주라'를 추천한 뒤 수많은 외국인 팬들로부터 다이렉트 메시지(DM)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팬들이 영어로 보내온 메시지에 전부 "예스!"라고 대답할 수밖에 없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신영은 다비 이모에게 밴을 사줘야겠다는 매니저의 말에 "건방져진다"라고 너스레 섞인 경쟁심을 드러냈다. 이에 매니저는 "다비 이모와 신영이 누나는 라이벌이다. 서로 견제한다"라고 폭로해 김신영과 김다비의 카메라 밖 마음을 궁금하게 한다.

그런가 하면 김신영은 다비와 신영을 오가는 맹활약에 매일 참회의 기도를 한다고 털어놓아 궁금증을 더한다. 김신영과 김다비의 결정적 차이점을 공개한다.

김신영과 다비 이모의 스토리는 11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112회에서 만날 수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