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5 21:5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당나귀 귀' 양치승 "코로나로 4주 휴관, 영업손실 커 힘들다"

기사입력 2020.05.24 17:17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양치승이 코로나로 인한 영업손실로 힘들다고 밝혔다.

24일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양치승이 코로나로 힘든 상황을 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양치승은 코로나19로 인해 4주 동안 체육관을 열지 못하고 있는 것에 대해 "지금은 최악이다. 최악"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양치승은 "제가 체육관을 20년 하면서 이렇게 오랫동안 쉬어본 적도 없지만 언제 나아질 거라는 희망이 없으니까 영업 손실이 커서 개인적으로 힘들다"고 털어놨다.

양치승은 위태로운 상황 때문인지 오랜만에 출근해서 방역작업을 하고 있는 직원들에게 더 예민한 모습을 보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