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9 09:0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전참시' 전현무, 한혜진과 결별한 이유는? "내가 부족해서" [엑's PICK]

기사입력 2019.09.15 11:46 / 기사수정 2019.09.15 12:27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 전현무가 모델 한혜진과의 결별 이유를 털어놓았다.

14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베일에 가려진 유튜버 도티의 매니저가 공개됐다. 바로 유병재 매니저 유규선이었다.

도티는 팬들 앞에서 긍정 에너지를 전하는 강연을 펼쳤다. 매니저와 함께 팬들이 보내준 선물을 열어보며 팬들 순수한 사랑에 감동했다.

양세형은 도티에게 "아이들이 우러러보는 초통령 이미지인데 평소에 행동을 조심할 것 같다"라고 말했다.

도티는 "맞다. 해 떠 있을 때 조심한다. 아이들이 등하굣길에 볼 수 있으니 주머니에 손을 못 넣겠고 바른 걸음으로 걷게 된다. 쓰레기도 절대 안 버린다"라고 동의했다.

송은이는 "화가 없고 긍정적인 유재환과 닮았다. 웃음소리도 비슷하다. 일생에 화를 내 본적이 없다고 한다"라고 이야기했다. 도티는 "나도 싸우거나 화를 내본 적이 없다. 운전할 때도 화내거나 욕해본 적 없다"고 밝혔다.

하지만 전현무는 "에이"라며 못 믿었다. 도티는 "안 박았으니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긍정적인 면모를 보여줬다. 양세형은 "길을 가다 누가 뺨을 때리면 어떻게 할 거냐"라고 물었다. 도티는 "법대로 한다"며 현명한 답을 내놓았다.

전현무는 "가장 최근에 화가 난 일은 뭐냐"라며 집요하게 물었다. 도티는 "게임하다가 졌을 때다. 욕은 잘 안 한다. 원래 일상에서 욕을 잘 안 한다"라며 바른 청년의 이미지를 유지했다. 

전현무는 이에 그치지 않고 "여자친구 사귄 적 있을 거 아니냐. 여자친구와 안 싸우냐"며 추궁했다. 도티는 "여자친구와도 거의 안 싸운다. 항상 지는 처지를 자처한다"라며 강조했다. 전현무는 "안 싸우는데 왜 헤어졌냐"라며 물고 늘어졌다. 

이에 도티는 그런 전현무에게 "그러면 왜 헤어지셨냐"라며 돌직구를 던졌다. 전현무는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고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다.

다른 출연자들은 도티에서 전현무로 타깃을 변경했다. 양세형은 "이래서 까불면 안 돼"라며 깐족댔다. 전현무는 "말문이 막힌다"며 동공지진했고 이영자는 "이유 하나만 이야기 해달라"라며 궁금해했다.

전현무는 "내가 부족해서 그런 거다"라며 솔직하게 밝혔다. 양세형은 "최소 기사 30개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