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1-19 09:0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K-리그

"인천, 잔류 본능 살아났다"...'해트트릭' 무고사, K리그1 28R MVP 선정

기사입력 2019.09.04 11:31 / 기사수정 2019.09.04 11:31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인천의 1부리그 생존본능을 깨운 무고사(인천)가 '하나원큐 K리그1 2019' 28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인천은 지난 1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당시 리그 1위 팀 울산에 3-3 극적인 무승부를 이끌어냈다. 

팀이 0-2로 끌려가던 상황에서 무고사는 후반 21, 42분에 각각 지언학과 김도혁의 패스를 득점으로 연결해 2-2 균형을 맞췄다. 인천은 동점골을 기록한 지 2분 만에 이근호에게 골을 내줬지만 무고사가 후반 추가시간 해트트릭을 완성하는 극장골로 귀중한 승점 1점을 챙겼다.

무고사는 이번 라운드 세 골을 추가하며 시즌 10호 골 고지에 올랐고, 2년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경기 종료 직전 세 골을 뽑아내며 명승부를 연출한 두 팀의 대결은 라운드 베스트 매치에 뽑혔다.

K리그2 26라운드 MVP 역시 3골로 활약한 '헝가리 특급' 노보트니(부산)다.

지난달 31일 잠실올림픽주경기장으로 원정을 떠나 서울 이랜드 FC를 상대한 부산은 치열한 공방 끝에 3-3 무승부를 거뒀다.

노보트니는 전반 13분 왼발로 선제골을 기록한 데 이어, 30분에는 오른발로 멀티골을 성공시켰고, 곧바로 4분 뒤 이동준의 크로스를 헤더골로 연결해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아쉬운 무승부를 거둔 부산은 1위 광주와의 승점 차를 4점으로 좁히는 데 만족해야 했다.


[하나원큐 K리그1 2019 28R MVP, BEST 11, 팀, 매치]

▲MVP : 무고사(인천) ▲BEST팀 : 강원 ▲BEST매치 : 인천 vs 울산(3-3)

▲BEST11

FW : 주니오(울산) 무고사(인천) 호사(전북)

MF : 김도혁(인천) 한국영(강원) 송민규(포항) 구대영(수원)

DF : 발렌티노스(강원) 김민혁(전북) 하창래(포항)

GK : 강현무(포항)


[하나원큐 K리그2 2019 26R MVP, BEST 11, 팀, 매치]

▲MVP : 노보트니(부산) ▲BEST팀 : 부천 ▲BEST매치 : 서울 이랜드 vs 부산(3-3)

▲BEST11

FW : 노보트니(부산) 말론(부천)

MF : 쿠티뉴(서울 이랜드) 마사(안산) 김민균(서울 이랜드) 김지민(수원FC) 엄원상(광주)

DF : 김태현(서울 이랜드) 닐손주니어(부천) 유종현(안양)

GK : 황인재(안산)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