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0 16:4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일반

SK 헤인즈와 재계약, 자밀 워니 영입 '외인 구성 완료'

기사입력 2019.08.06 09:42

6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서울 SK 나이츠 농구단은 2019~2020시즌 활약할 외국인 선수로 자밀 워니와 애런 헤인즈 등 2명과 계약을 완료했다.

올해 처음으로 KBL에 진출하는 자밀 워니는 미국 스토니 브룩 대학을 졸업하고 NBA 댈라스 매버릭스와 G리그 텍사스 등에서 활약한 바 있다. 

특히 G리그에서는 2017~2018시즌 베스트 5와 올해의 센터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2018년에는 미국 국가대표로 월드컵 아메리카 예선에서 주전으로 활약했다. SK 나이츠는 "강력한 몸싸움과 투지, 안정적인 득점력 등으로 골밑을 책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애런 헤인즈는 KBL의 레전드 선수로 역대 통산 외국인선수 최다 득점과 최다 리바운드를 기록하고 있으며 2019~2020시즌에 SK나이츠와 재계약을 맺으면서 KBL에서 12번째 시즌을 맞이 하게 됐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